-->
Home 출간작품
곽두팔 단편집

곽두팔 단편집

공유
SNS 공유하기

  • 페이스북

  • 트위터

  • 핀터레스트
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곽두팔 저 ㅣ 3,500 원 ㅣ 2020-06-19 ㅣ 로맨스 ㅣ 979-11-6470-354-8
  • 곽두팔 작가의 아찔하고 뜨거운 일곱 가지 이야기
  • ※본 작품은 근친, 3p, 자보 드립, 모유플, 촉수플 등 호불호가 나뉘는 키워드가 다수 포함되어 있습니다. 이용에 참고 바랍니다.

    1. 쌍둥이 (#티키타카, #배틀로맨스, #기구플)

    제 쌍둥이 남매 정권에게 딜도를 들키고 만 정아. 그런데 딜도를 발견한 혈육의 반응이 낯설다.

    ***

    “야, 차라리 내 좆 먹을래?”
    “너, 너, 너, 미쳤냐?”
    “왜, 딜도보다 내가 나을걸?”


    2. 부자 덮밥 (#씬중심, #하드코어, #3p)

    “암캐 같은 년, 왜 그동안 아버지 자지는 별로였나 봐?”
    그 순간, 누군가 방문을 열고 들어왔다. 로건과 벨리네의 아비, 로베른이었다.
    “아, 아빠……?”
    “로건이 돌아왔다고 그새 다리 벌리고 있었느냐.”


    3. 남동생 (#복흑계략남, #능글남, #모유플)

    3년 만난 약혼자가 코르티잔과 바람이 났다. 그래서 술김에 원나잇을 했는데……. 원나잇 상대가 나도 익히 아는 남자다.

    렌 아칼리스 후작.

    하나뿐인 내 남동생.


    4. 오라버니 (#문란남, #후회남, #순진녀)

    제국의 유명한 망나니 대공자 아타나시우스. 그에게는 하나뿐인 여동생조차 하룻밤 유희거리에 불과했다. 아니, 그렇다고 생각했었다.

    ***

    “누이가 혼인하지 않았으면 좋겠어. 내 곁에서 그냥 평생…… 나랑만 있었으면 좋겠어.”
    “왜, 왜…… 흑, 왜 이제 와서 그래요…….”
    “나, 나 벨이 가버리면 2왕자를 죽일지도 몰라. 아니 죽일 거야. 그 새끼가 누이에게 닿을 살점 한 조각 남지 않도록 전부 찢어발길 거야.”
    숨이 턱 막힐 정도로 세게 끌어안아 오는 감각에 벨라가 눈을 감았다.
    “그러니 가지 마, 응? 혼인이 하고 싶은 거면 나랑 하자.”


    5. 촉수 (#하드코어, #촉수, #다정남)

    노예상에게 붙잡혀 끌려가던 중, 마물의 습격을 받은 제제. 꼼짝없이 마물의 먹이가 될 거라 생각한 것도 잠시. 왜인지 마물은 그녀를 잡아먹지 않고 뱀처럼 꿈틀거리는 촉수로 속옷 틈을 파고드는데…….

    ***

    “그럼 제제는 이제 나랑 사는 거야?”
    “그, 그게 무슨……?”
    “제제는 내 반려잖아.”
    “……네?”


    6. 마물 던전 (#하드코어, #츤데레남, #인외남주)

    말단 사제 슈엘은 던전 게이트를 봉쇄하기 위한 제물로 버려진다. 엉엉 우는 그녀의 앞에 던전의 주인이 나타나는데…….

    ***

    “사, 살려, 흑, 살려주세요…….”
    “살려주면?”
    사내가 고개를 비뚜름히 젖히며 물었다.
    “여기서 나랑 살림이라도 차리게?”


    7. 폭군 아빠 (#하드코어, #다인플, #강압적관계)

    수많은 기사들이 가냘픈 여체를 짓누르고 울부짖는 아리샤를 탐했다. 그녀를 겁탈하라 명한 건, 아리샤의 아비. 황제 아르칸이었다.

    ***

    “샤샤, 너는 내 것이야.”
    “흑…….”
    “내 좆물로 만들어진 아이니 당연히 내 것이 맞지. 그러니 앞으로는 두 번 다시 다른 사내들과 그리 살갑게 어울리지 말거라.”
  • 구매혜택

    할인 :

    적립 인세 :

이미지 확대보기

곽두팔 단편집

곽두팔 단편집
곽두팔 단편집

비밀번호 인증

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.

확인

장바구니 담기

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.
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?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