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->
Home 출간작품
절대역

절대역

공유
SNS 공유하기

  • 페이스북

  • 트위터

  • 핀터레스트
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교결 저 ㅣ 8,600 원 ㅣ 2020-04-17 ㅣ 로맨스 ㅣ 979-11-6470-254-1
  • 세상 누구보다 위험한 남자라는 것을 알면서도 그의 영역 안으로 발을 들일 수밖에 없었던 여자의 이야기, <절대역>
  • (※외전의 내용 중에는 육아 중 관계를 묘사하는 장면이 포함되어 있습니다. 이용에 참고 바랍니다.)

    (※본 소설은 임신 중 관계 등 호불호가 나뉘는 키워드가 포함되어 있습니다. 이용에 참고 바랍니다.)

    “도망갈 시간은 충분히 준 것 같은데.”

    그때 도망쳤다면 이 남자와 마주칠 일 같은 건 없었을까.
    아니, 마치 피할 수 없는 지독한 악연처럼 또 만났겠지.
    그의 뜻도, 자신의 뜻도 아닌 채로.

    “너도 이 불장난이 해보고 싶어?”

    그를 만난 건 우연과 필연, 그 사이 어디쯤이었다. 어쩌면 필연이었을지도.
    그러니까 그날을 떠올려보면 겨울의 시작이었기에 추웠고,
    그래서인지 기분이 좋지 않았던 날 중 하나였다.

    “…피임, 하셨어요?”
    “안에 싸달라고 통 사정을 하길래 본인 원하는 대로 했는데.”
    “전부 다… 요?”
    “뭘 묻고 그래. 일어나서 최주미 씨 본인 보지 벌려 봤을 거 아냐.”

    전혀 생각지도 못했던 남자와의 불장난. 그 여파는 너무도 컸다.
    삶은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치달았다.

    “그간 나 없는 동안 또 누구랑 붙어먹었어.”

    단 한 번도 원하는 대로 흘러가본 적 없는 인생이라지만 이건 너무 가혹하지 않은가.

    “여기 든 게 내 애가 맞냐고 묻고 있잖아.”

    세상 누구보다 위험한 남자라는 것을 알면서도
    그의 영역 안으로 발을 들일 수밖에 없었던 여자의 이야기, <절대역>
  • 구매혜택

    할인 :

    적립 인세 :

이미지 확대보기

절대역

절대역
절대역

비밀번호 인증

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.

확인

장바구니 담기

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.
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?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