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->
Home 출간작품
불손한 짐승을 길들여봅시다

불손한 짐승을 길들여봅시다

공유
SNS 공유하기

  • 페이스북

  • 트위터

  • 핀터레스트
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하일라 저 ㅣ 12,000 원 ㅣ 2021-09-03 ㅣ 로판 ㅣ 979-11-6758-193-8
  • 나는 이 무도한 맹수들을 길들이고 무사히 딸을 지켜낼 수 있을까.
  • 제국으로 시집온 지 하루 만에 황제가 죽었다.

    여기까지만 해도 팔자는 충분히 꼬였는데
    황제가 키우던 세 마리 짐승들이 이빨을 드러내며 내게 청혼했다.

    사랑스러운 의붓딸이 황위를 물려받을 때까지 황후인 내가 지켜 주어야 하는데,
    짐승들 상태가 하나같이 정상이 아니다.

    나는 이 무도한 맹수들을 길들이고 무사히 딸을 지켜낼 수 있을까.

    ***

    “공들의 제안, 받아들이겠어요.”

    보랏빛의, 새빨간, 짙푸른 눈동자가 내게 모여들었다.
    나는 활짝 웃으며 의심으로 가득한 세 짐승들에게 제안했다.

    “혼인하자 하지 않았습니까? 해 봅시다.”

    저들의 수작에 맞춰주면서 주도권을 빼앗아 올 수 있는 방법,
    내가 밤새 고민한 끝에 내린 결론이 이것이었다.

    나는 턱을 치켜들고, 지엄한 황후의 말투로 덧붙였다.

    “참고로, 나는 순하고 다정하며 온화한 이를 좋아한다.”

    그러니 이빨과 발톱은 숨기고 오렴, 이 짐승들아.


    [황후여주/특급조련사여주/팔자에도 없던 맹수조련, 하다 보니 적성발견/참지 않는 의붓딸/우리 애들 사람 물어요]
  • 구매혜택

    할인 :

    적립 인세 :

이미지 확대보기

불손한 짐승을 길들여봅시다

불손한 짐승을 길들여봅시다
불손한 짐승을 길들여봅시다

비밀번호 인증

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.

확인

장바구니 담기

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.
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?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