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->
Home 출간작품
소원, 너

소원, 너

공유
SNS 공유하기

  • 페이스북

  • 트위터

  • 핀터레스트
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달달꼬시 저 ㅣ 3,500 원 ㅣ 2020-01-17 ㅣ 로맨스 ㅣ 979-11-6470-128-5
  • 스토커처럼 들러붙던 사람이 하루아침에 철벽으로 변해버린 이 상황은 무엇일까. 여명은 아무리 머리를 굴려보아도 소원의 속을 알 수가 없었다. 그러던 어느 날, 여명은 소원에 관하여 생각지도 못한 사실을 알게 되고, 더욱 그녀를 향한 마음을 애태우게 되는데….
  • “나 소원은 오늘부로 최여명 덕후직에서 퇴사하고자 합니다. 이에 사직서를 제출합니다?”

    그럴듯한 사직서 양식에 쓰여 있는 어이 없는 문장.
    저 훌륭한 창의력을 이런 곳에 쓰고 있으니 더욱 어이가 없었다.

    20년 동안 짝사랑 그만하겠단 저 소리만 200번.
    제일 길게 유지됐던 게 2시간 29분.
    거의 연중행사로 하는 탈덕 선언을 그냥 무시하려고 했지만,

    “장난하는 거 아니야. 이제 오빠 안 좋아해.”

    단호한 탈덕 선언 후,
    소원은 온종일 연락도 없고 귀가도 늦다.
    여명은 갑자기 닥친 이 상황이 당황스럽고 초조하다.
    이번에는 어딘가 다르다.

    “진짜, 진짜라고? 이제 진짜 나 안 좋아한다고?”
    “그래! 이제 최여명 안 좋아해!”

    여명의 속은 바짝바짝 타들어가고
    소원은 태도는 겨울바람처럼 냉랭하기만 하다.

    “나, 너 좋아해.”
    “……뭐?”

    급기야 이제는 상황이 역전되어 여명이 매달려 보지만,

    “괜찮아. 이제 내가 소원 짝사랑하지 뭐.”
    “하지 마.”

    스토커처럼 들러붙던 사람이 하루아침에 철벽으로 변해버린 이 상황은 무엇일까.
    여명은 아무리 머리를 굴려보아도 소원의 속을 알 수가 없었다.

    그러던 어느 날, 여명은 소원에 관하여 생각지도 못한 사실을 알게 되고,
    더욱 그녀를 향한 마음을 애태우게 되는데….
  • 구매혜택

    할인 :

    적립 인세 :

이미지 확대보기

소원, 너

소원, 너
소원, 너

비밀번호 인증

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.

확인

장바구니 담기

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.
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?

광고